뉴스 > 해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英 총선 출구조사 결과서 보수당 대승…368석 확보 예상
내년 1월 말 브렉시트 단행할 듯
 
안호균 기자 기사입력  2019/12/13 [15:01]

 

영국 보수당이 12일(현지시간) 치러진 조기 총선에서 하원 과반 기준을 훌쩍 넘는 의석을 확보하고 압승을 거둘 것으로 보인다.

 

BBC와 ITV, 스카이 뉴스 등 방송 3사는 이날 오후 10시 투표 마감 직후 공동 출구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 조사 결과에 따르면 보수당은 368석으로 하원 과반 의석 확보에 성공할 것으로 예상됐다.

 

영국 하원 의석수는 총 650석이며, 과반 기준은 326석으로, 보수당이 과반을 훌쩍 뛰어넘는 의석수를 가져가는 것이다.

 

노동당은 191석으로 200석에도 못 미치는 것으로 예측됐다.

 

2017년 총선과 비교할 때 보수당은 50석을 더 얻고, 노동당은 무려 71석이 줄어들며 참패하게 됐다.

 

스코틀랜드국민당(SNP)은 2017년 대비 20석 추가된 55석을 차지해 제3당의 지위를 확고히 하고, 브렉시트 반대를 공약으로 내건 자유민주당은 1석이 늘어난 13석에 머물 것으로 예상됐다.

 

개표 결과과 출구조사대로 확정되면 과반을 확보한 보수당은 단독으로 정부를 구성하고 브렉시트 합의안뿐만 아니라 주요 정책을 담은 입법안을 하원에서 통과시킬 수 있다.

 

보리스 존슨 총리는 이번 총선 승리로 브렉시트뿐만 아니라 정국 주도권을 잡게 됐다.

 

존슨 총리는 강경 브렉시트론자로 즉시 브렉시트를 외쳐왔다. 존슨 총리는 브렉시트 합의안을 새 의회에서 통과시키고 내년 1월 말 EU 탈퇴를 단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반면 제러드 코빈 노동당 대표는 체면을 구기며 대표 자리를 넘겨줄 가능성마저 재기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2/13 [15:01]  최종편집: ⓒ NBS국민방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최근 인기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