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LA다저스, 애틀랜타 꺾고 3년 연속 챔피언십시리즈 진출… 류현진 출격 준비
다저스,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 4차전 6-2 승리… 3승 1패
 
nbs 기사입력  2018/10/09 [13:55]

LA 다저스가 애틀랜타를 꺾고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BL) 내셔럴그리 챔피언십시리즈(7전 4선승재)에 진출, 오는 13일부터 밀워키 브루어스와 격돌하며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1)은 2013년 이후 5년만에 챔피언십시리즈에 등판한다.

다저스는 9일 오전(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란타에 위치한 선 트러스트 파크에서 열린 애틀란타와의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 4차전 원정경기에서 6-2로 승리, 3승 1패로 내셔럴그리 챔피언십시리즈(NLCSㆍNational League Championship Series) 진출을 확정했다.

 


다저스는 1회 선취점을 따냈지만 4회말 2점을 허용해 1-2로 역전당했으나, 6회 2점을 추가하며 3-2로 경기를 뒤집었고, 7회 매니 마차도가 승부에 쐐기를 박는 스리런 홈런으로 6-2로 승부를 끝냈다.

다저스는 2016년 이후 3년 연속 챔피언십시리즈에 진출했으며, 2013년 세인트루이스와의 챔피언십시리즈에서 호투했던 류현진은 5년 만에 챔피언시리즈 무대에서 등판하게 됐다.

다저스는 콜로라도를 3전 전승으로 꺾은 밀워키와 월드시리즈 진출을 다투게 된다.

다저스의 로버츠 감독은 에이스 클레이튼 커쇼(30)를 챔피언십시리즈 1차전 선발 투수로 예고함에 따라 디비전시리즈 1차전에서 7이닝 무실점으로 호투한 류현진은 2차전 또는 3차전에 등판할 것으로 예상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10/09 [13:55]  최종편집: ⓒ NBS국민방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