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자유총연맹-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 업무협약 체결
5월 3일(목) 오전 11시 30분, 한국자유총연맹 회의실
 
nbs 기사입력  2018/05/03 [17:41]

한국자유총연맹(총재 박종환)은 5월 3일(목) 오전 11시 30분, 한국자유총연맹 회의실에서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이사장 인요한)과 국제협력 증진 및 인도주의 실현에 기여함을 목적으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식에는 한국자유총연맹 박종환 총재와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 인요한 이사장, 한승경 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에서는 ▲개발도상국 및 재외동포 등에 대한 인도적 지원 사업에 대한 협력 ▲개발도상국 보건의료지원 사업에 대한 협력 ▲국내외 재난 긴급구호 사업에 대한 협력 ▲양 기관 간행물에 대한 정보 게재 및 활동 홍보에 관한 내용을 약정했다.

 

▲ 업무협약서를 작성한 박종환 총재(좌)와 인요한 이사장(우)     © nbs

 

한국자유총연맹 박종환 총재는 인사말을 통해 “오늘의 업무협약으로 공동사업이 활성화되면 재외 동포와 개도국 등에서 자유 대한민국의 도움을 간절히 기다리는 이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고, “한국자유총연맹의 ‘지구촌재난구조단’이 보다 알차고 성공적인 구호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협력해주신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 인요한 이사장님과 구성원 여러분께 각별한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 한국자유총연맹은 오늘의 업무협약 성과가 현실화, 구체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한다”고 강조했다.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 인요한 이사장은 “북한 사업과 관련, 지난 4.27일 남북 정상회담을 계기로 남북 보건의료 교류 재개가 기대되는 만큼 북한 보건의료 지원사업과 관련 있는 기관들이 힘을 합쳐 교류 활성화에 대비해야 하며, 또한 향후 개도국에 대한 보다 지속 가능하고 효율적인 보건의료 사업을 위해 이번 MOU는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 며 이번 업무협약에 대한 기대를 표했다.

 

한편, 한국자유총연맹은 ‘어머니 포순이 봉사단’ 활동과 ‘어르신 집수리 봉사’ 등 정기적인 자원봉사 활동과는 별개로 ‘지구촌재난구조단’ 활동을 병행하여 홍수와 폭설 등 재난이 발생한 국내 지역은 물론, 멀리 캄보디아, 라오스 등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해외까지 찾아가 고통과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사랑을 전달하는 봉사 활동을 적극 펼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5/03 [17:41]  최종편집: ⓒ NBS국민방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