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NBS뮤직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낸시랭, 동료 가수 ‘몰카’ 피해 신고 ··· 해프닝으로 일단락
 
nbs 기사입력  2017/08/03 [16:53]

팝아티스트 낸시랭이 동료 여가수에게 ‘몰카’ 피해를 당했다며 112에 신고한 사건이 해프닝으로 일단락됐다.

 

3일 경기 양주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20분께 양주시의 한 숙소에서 낸시랭이 함께 술을 마신 가수 A씨에게 몰래카메라 피해를 당했다며 경찰에 신고했으나 경찰조사 결과 A씨는 ‘혐의 없음’으로 밝혀졌다.

 

▲ 팝아티스트 낸시랭     © 트위터

 

당시 낸시랭은 만취상태로 A씨의 행동을 오해했거나 술에 취해 잘못 신고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다.

 

앞서 낸시랭은 A씨 등 지인들과 최근 양주시의 한 중장비교육센터에서 굴착기 등의 면허를 따기 위해 합숙교육을 받았고, 전날 합격해 함께 술을 마시다 A씨에게 몰래카메라 피해를 당했다며 신고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8/03 [16:53]  최종편집: ⓒ NBS국민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