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른이지만' 조성희 작가, "신혜선 좋은 배우라는 믿음 만퍼센트. 양세종은 굉장히 똑똑한 배우”
글쓴이 : 김병화 날짜 : 2018.07.13 10:03



‘대세 남녀’ 신혜선-양세종의 만남으로 관심을 높이고 있는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의 조성희 작가가 신혜선-양세종을 향해 깊은 신뢰를 드러냈다.

‘기름진 멜로’의 후속으로 오는 23일 밤 10시 첫 방송될 하반기 로코 기대작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극본 조성희/연출 조수원/제작 본팩토리)(이하 ‘서른이지만’)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신혜선 분)와 세상과 단절하고 살아온 ‘차단男’(양세종 분), 이들이 펼치는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너의 목소리가 들려’를 연출한 조수원PD와 ‘그녀는 예뻤다’를 집필한 조성희 작가의 야심작.

특히 ‘서른이지만’은 지난 2015년 공전의 히트를 친 로코 ‘그녀는 예뻤다’를 집필한 조성희 작가의 3년만의 복귀작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이에 대해 조성희 작가는 “오랜만에 하는 작품이라 걱정도 많지만 좋은 배우들, 좋은 스태프들과 함께하게 돼 설렌다”며 복귀 소감을 밝혔다.

이어 조성희 작가는 주연배우에 대해서도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극중 우서리 역을 맡은 신혜선에 대해 “어떤 캐릭터를 맡아도 그 인물처럼 보이게 연기해내는 좋은 배우란 믿음이 백 퍼센트를 넘어 만 퍼센트 정도 있었다. 사실 기획 단계부터 서리 역을 혜선 씨에게 제안하고 싶었는데 그 사이 ‘황금빛 내 인생’으로 워낙 국민적 인기를 얻고, 많은 곳에서 혜선 씨와 작업하고 싶어한다는 걸 알고 있던 터라 ‘혹시 제안했을 때 안 한다고 하면 어떡하지’ 혼자 엄청 조마조마했다”며 무한한 신뢰를 드러냈다.

실제로 조성희 작가와 신혜선은 ‘고교 처세왕’, ‘그녀는 예뻤다’ 이후 3번째 호흡. 이에 대해 “‘고교 처세왕’ 때 신인인데도 힘을 쫙 빼고 담백하게 연기하는 게 너무 좋았기 때문에 ‘그녀는 예뻤다’ 때도 무조건 같이 작업하고 싶었다. 그래서 당시 감독님께 꼭 같이하고 싶은 좋은 배우가 있다고 말씀드리고 혜선씨 쪽에 출연을 제안했었다”며 흥미진진한 비화를 꺼내 놓기도 했다.

양세종(공우진 역)에 대해서는 “양세종씨는 굉장히 궁금한 배우였다. ‘듀얼’에서 처음 보고 놀랐던 기억이 있다. 어떻게 저 나이에 저런 감정과 저런 눈빛을 보여줄 수 있는지 신기하기까지 했다. 첫 미팅 때 또 한 번 놀랐었다. 간단히 인사만 나누는 자리였는데도 스치듯 하는 말들에서 대본 속 의도와 캐릭터를 이미 너무나 정확히 파악하고 있다는 게 느껴졌다. 속으로 ‘굉장히 똑똑한 배우구나!’ 란 생각을 수없이 했던 것 같다. 그리고 무엇보다 내가 생각한 우진과 너무 닮아있어 꼭 함께하고 싶었는데 기꺼이 우진으로 와주셔서 너무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유찬’ 역의 안효섭 캐스팅에 대해서도 “극중 찬이는 멘탈이 굉장히 건강하고 결이 예쁜 소년이다. 그래서 배우 자체가 그런 느낌을 가진 분이면 좋겠다는 바람이 컸다. 안효섭씨를 만났을 때 찬이가 가진 그 건강함이 고스란히 느껴져 느낌이 참 좋았다. 건강하고 결이 선한 사람이란 인상을 강하게 받았고, 사람을 기분 좋게 만드는 에너지가 찬이와 닮았다고 생각해 꼭 함께 하고 싶었다”며 큰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편 조성희 작가는 조수원 감독과의 첫 협업에 대해서도 소감을 밝혔다. 그는 “조수원 감독님 특유의 청량한 연출 분위기를 좋아한다. 이번에 함께 하게 돼 기쁘고 내 머릿속에만 있던 이야기들을 어떻게 멋지게 구현해주실지 기대된다”면서 “내가 갖지 못한 부분을 배우고 상호보완 해 좋은 시너지가 났으면 좋겠다”고 전해 ‘믿보작감’의 찰진 호흡을 기대케 했다.

끝으로 조성희 작가는 ‘서른이지만’을 기다리는 시청자들에게 시청 포인트를 직접 제시했다. 그는 “시청자 분들께서 ‘작은 것들이 같는 큰 힘에 대한 이야기’에 공감 해주셨으면 좋겠다”면서 “곳곳에 숨어있는 미스터리 요소들도 많다. 그 수수께끼들이 어떻게 풀려 가는지 어떤 연결고리들을 갖고 있는지도 흥미롭게 봐주시면 좋겠다”고 전해 ‘서른이지만’의 흥미진진한 스토리에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와 세상을 차단하고 살아온 ‘차단男’, 이들의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코로 ‘믿보작감’ 조수원PD와 조성희 작가의 야심작이다. ‘기름진 멜로’ 후속으로 오는 23일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본팩토리 제공 >


전체 124981 현재페이지 1 / 4167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24981 안산시, 외국인주민 인권증진위원회 개최 김정화 2018.12.14
124980 순천 왕조119안전센터, 노인요양시설 합동소방훈련 김민지 2018.12.14
124979 충남도, 서산의료원서 서울대병원 의사가 진료 김정화 2018.12.14
124978 ‘SKY 캐슬’ 또 다시 캐슬을 뒤흔든 송건희의 일기, 감춰진 사건의 진실은? 김정화 2018.12.14
124977 ‘진짜사나이300’ NCT 루카스, 양손에 비닐장갑 장착! 삼계탕 첫맛에 토끼 눈! 김정화 2018.12.14
124976 광양소방서 광양119안전센터, 아카데미어린이집 소소심교육 실시 최동준 2018.12.14
124975 동두천시 송내동 주민자치위원회, 월례회의 개최 김정화 2018.12.14
124974 동두천시 중앙동 원터부대찌개, 저소득 가구에 사랑의 부대찌개 전달 김정화 2018.12.14
124973 동두천시 무심정사, 소요동 행정복지센터에 이웃돕기 쌀 기탁 김정화 2018.12.14
124972 동두천시 생연1동 주민자치위원회, ‘사랑의 이미용봉사’ 실시 김정화 2018.12.14
124971 동두천시 생연2동, 2018년 하반기 주민자치센터 프로그램 강사 간담회 개최 김정화 2018.12.14
124970 동두천시 송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맛있는 끼니’지원 김정화 2018.12.14
124969 동두천시 송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자체 교육 실시 김정화 2018.12.14
124968 농협중앙회 동두천시지부·경기검사국, 제2회 전국동시 조합장 선거 공명선거 지도 김정화 2018.12.14
124967 고양시, 시민 궁금증 해소 위한 ‘신속 행정’ 눈길 김정화 2018.12.14
124966 고양시, ‘2018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육’ 성료 김정화 2018.12.14
124965 고양시 덕양구보건소, 장애인과 함께 겨울낭만여행 떠나다 김정화 2018.12.14
124964 안산시, 노사민정협력 활성화사업 대상 수상 김정화 2018.12.14
124963 안산시, 정책은 시민이 직접 설계한다 김정화 2018.12.14
124962 안산시, 사동복지센터 개관 김정화 2018.12.14
124961 안산시 하반기 세외수입체납액 29억원 정리 김정화 2018.12.14
124960 안산시, 고시원 안전점검 전수조사 김정화 2018.12.14
124959 [기고]겨울철 산행의 안전수칙(순천소방서 구조대) 서성철 2018.12.14
124958 순천소방서, 리틀엔젤 어린이집 소소심 및 소방안전교육 실시 최동림 2018.12.14
124957 화순 능주119안전센터, 능주전통시장 주변 소방차 길터주기 훈련실시 박종표 2018.12.14
124956 동두천시꿈나무정보도서관, 이번 방학엔 도서관에서 책과 함께 겨울나기~! 김정화 2018.12.14
124955 동두천시 송내동 맞춤형복지팀, 전철역 주차장 차량 노숙인 위기 해결 김정화 2018.12.14
124954 동두천시 생연1동 행정복지센터, 공공기관 합동 소방훈련 실시 김정화 2018.12.14
124953 동두천무궁화라이온스클럽, 따뜻한 겨울나기 선행 김정화 2018.12.14
124952 동두천시 ‘이사모’, 온정의 손길 김정화 2018.12.1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167 
주간베스트 TOP10